• Legalinsight
  • Legaledu
  • 법률신문 판결큐레이션

    #부정한방법 x

    판결큐레이션 리스트

    서울행정법원 2011구합14852

    직업훈련비용 부정수급자 예상 수준 넘어 제재… 1년간 받은 지원금 회수는 재산권 침해

    부정한 방법으로 직업훈련비용 지원받은 사실이 적발된 경우 지원금을 받은 날로부터 1년 간 지급받은 모든 훈련비용 지원금을 반환하도록 한 '구 고용보험법 시행령 제56조2항'은 재산권을 과도하게 침해해 헌법에 위배된다는 법원 판결이 나왔다. 서울행정법원 행정12부(재판장 장상균 부장판사)는 22일 A사가 서울지방고용노동청 강남지청장 등을 상대로 낸 직업능력개발훈련비용 회수결정처분 등 취소소송(2011구합14852)에서 원고일부승소 판결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이 시행령 조항은 징벌적 제재의 성격을 가지고 있으면서 위반행위의 내용이나 정도에 따른 가중, 감경 등의 세부적인 기준을 규정하지 않고 일률적으로 1년 간의 지급제한 및 지급된 지원금의 반환명령만을 규정하고 있다"며 "반환명령의 대상이

    대법원 2009두14934

    허위자료로 취득한 개인택시면허 양도했다면 양수인 상대로도 면허취소처분 가능

    택시기사가 부당하게 면허를 취득해 다른 사람에게 팔았다면 관할 관청은 양수인을 상대로도 면허취소처분을 할 수 있다는 대법원판결이 나왔다. 대법원 특별2부(주심 전수안 대법관)는 택시사업 양수인 이모(53)씨가 서울특별시장을 상대로 낸 개인택시운송사업면허취소처분 취소소송 상고심(2009두14934)에서 원고승소 판결한 원심을 깨고 사건을 최근 서울고법으로 돌려보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양도인 A씨는 전 양도인 B씨로부터 개인택시운송사업을 양수하면서 관할 관청에 위조한 허위의 운전경력증명서 등을 제출해 2006년8월 관할 관청으로부터 운송사업의 양도·양수인가를 받았고 이씨는 A씨로부터 운송사업을 양수하고 2007년19월 관할 관청으로부터 운송사업의 양도·양수인가를 받았다"고 설명했다. 재판부

    청주지방법원 2008구합568

    '부정한 방법'으로 얻은 허가 해당안돼

    건설회사가 토지소유권을 둘러싼 종중간 분쟁이 있음을 알면서 소유권자인 종중의 사용승낙을 얻어 개발행위허가를 받았더라도 부정한 방법으로 허가를 받은 경우로 볼 수 없다는 판결이 나왔다.청주지법 행정부는 A주식회사가 진천군수를 상대로 낸 개발행위허가취소 및 원상복구명령처분취소 청구소송(2008구합568)에서 원고승소 판결했다고 10일 밝혔다.재판부는 판결문에서 "국토계획법 제133조1항 제2호가 정하는 '부정한 방법'이라 함은 정상적인 절차에 의해서는 허가를 받을 수 없는 경우임에도 불구하고 위계 기타 사회통념상 부정이라고 인정되는 행위로 허가를 받았을 때를 가리킨다고 봐야 한다"며 "A주식회사가 이 사건 토지에 대해 이미 Y종중의 소유로 하는 내용의 판결이 있음에도 불구하고 단지 등기명의만이 X종중에 남아 있

    1. 1
  • 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