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Legalinsight
  • Legaledu
  • 법률신문 판결큐레이션

  • 상시채용
  • 기사제보
  • #서울시교육감

    판결큐레이션 리스트

    대법원 2015도14375
     대법원, 조희연 선고유예 확정… 교육감직 유지

    대법원, 조희연 선고유예 확정… 교육감직 유지

    2014년 치러진 서울시교육감 선거에서 경쟁자인 고승덕(59·사법연수원 12기) 후보의 미국 영주권 보유 의혹을 제기해 허위사실을 유포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조희연(60) 서울시교육감에게 벌금형의 선고유예가 확정됐다. 이에따라 조 교육감은 남은 임기 1년6개월을 모두 채울 수 있게 됐다.

    서울고등법원 2015노1303

    '보수 단일후보' 사칭 문용린 前 교육감, 2심서 선고유예

    지난해 6·4 교육감 선거에서 자신이 '보수 단일후보'라는 허위 사실을 유포한 혐의로 기소된 문용린(68) 전 서울시 교육감이 항소심에서 벌금형의 선고유예를 받았다. 이 판결이 확정되면 문 전 교육감은 선거보전금 32억6420만원을 반납하지 않아도 된다. 서울고법 형사6부(재판장 김상환 부장판사)는 16일 지방교육자치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문 전 교육감의 항소심(2015노1303)에서 벌금 200만원을 선고한 원심을 깨고 벌금 200만원의 선고를 유예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문 전

    서울고등법원 2015노1385,2001도6138

    조희연 교육감, 항소심서 '당선무효→선고유예'로

    지난해 치러진 서울시교육감 선거에서 상대편인 고승덕(58·사법연수원 12기) 후보의 미국 영주권 보유 의혹을 제기한 혐의로 기소돼 1심에서 당선무효형을 선고받은 조희연(59) 서울시교육감이 항소심에서 선고유예 판결을 받아 기사회생하게 됐다. 서울고법 형사6부(재판장 김상환 부장판사)는 지방교육자치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기소된 조 교육감의 항소심(2015노1385)에서 4일 벌금 500만원을 선고한 원심을 파기하고 일부 혐의를 무죄로 판단해 벌금 250만원의 선고유예 판결을 내렸다.

    서울고등법원 2013노3482

    '옥중 선거운동' 정봉주 前의원, 항소심도 유죄

    지난해 서울시 교육감 재선거 당시 특정 후보를 지지하는 편지를 공개한 혐의(지방교육자치에관한법률 위반)로 기소된 정봉주 전 민주당 의원이 항소심에서도 벌금형을 선고받았다. 서울고법 형사7부(부장판사 윤성원)는 정 전 의원에 대한 항소심(2013노3482)에서 1심과 같이 벌금 200만원을 선고했다. 재판부는 "선거운동이 금지된 정 전 의원이 특정 후보를 지지하는 내용의 편지를 작성해 언론에 공개한 것은 선거운동을 한 것"이라며 "이미 공직선거법 위반으로 징역형의 실형을 선고받은 정 전

    대법원 2012도16288

    대법원, 곽노현 부탁 받고 돈 전달 강경선 교수 무죄 확정

    대법원 형사3부(주심 민일영 대법관)는 14일 곽노현 전 서울시교육감의 부탁을 받고 박명기 교수에게 2억원을 전달한 혐의(지방교육자치에 관한 법률 위반)로 기소된 강경선 한국방송통신대 교수에 대한 재상고심(2012도16288)에서 무죄를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강 교수는 2011년 2월부터 4월까지 곽 전 교육감으로부터 모두 6차례에 걸쳐 2억원을 받아 2010년 선거 후보인 박 전 교수에게 건넨 혐의로 기소됐다. 1·2심은 강 교수에게 유죄를 인정해 벌금 2000만원을 선고했다.

    헌법재판소 2013헌아13
     곽노현 전 교육감 '사후매수죄' 재심청구 각하

    곽노현 전 교육감 '사후매수죄' 재심청구 각하

    곽노현 전 서울시교육감이 낸 '사후매수죄 합헌' 결정에 대한 재심신청을 헌법재판소가 각하한 것으로 뒤늦게 드러났다. 헌재 제3지정재판부(재판장 이진성 재판관)는 지난달 19일 곽 전 교육감이 공직선거법 제232조1항 제2호에 대해 낸 재심신청사건(2013헌아13)에서 각하결정을 내렸다.

    대법원 2012도4637,2012헌바47

    곽노현 서울시 교육감 징역1년 확정(종합)

    지난해 교육감 선거과정에서 후보자를 매수한 혐의로 기소된 곽노현(58) 서울시 교육감에 대해 징역 1년이 확정됐다. 이로써 곽 육감은 교육감직을 상실하고 선거보전금 35억여원을 반납해야 한다. 곽 교육감의 교육감직 상실로 인한 재선거는 오는 12월 19일 대통령 선거와 같이 치러진다. 대법원 형사2부(주심 이상훈 대법관)는 27일 공직선거법 위반 혐의로 기소된 곽 교육감에 대한 상고심(2012도4637)에서 징역 1년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대법원 2012도4637,2012헌바47

    곽노현 교육감 징역 1년 실형 확정 (1보)

    대법원 형사2부(주심 이상훈 대법관)는 27일 교육감 선거과정에서 후보자를 매수한 혐의(공직선거법 위반)로 기소된 곽노현(58) 서울시 교육감에 대한 상고심(2012도4637)에서 징역 1년을 선고한 원심을 확정했다.

    헌법재판소 2012헌바47

    대법원, 곽노현 서울시 교육감 상고심 27일 선고

    대법원은 18일 교육감 선거과정에서 후보자를 매수한 혐의로 기소된 곽노현(58) 서울시교육감에 대한 상고심 선고가 27일 오전 10시 대법원 1호 법정에서 있을 예정이라고 밝혔다.

    서울중앙지방법원 2010가단407243

    검찰 7년전 이메일도 압수…"국가가 배상해야"

    검찰이 수사 목적 범위와 무관하게 과도한 기간 동안 이메일을 압수·수색했다면 국가가 손해배상을 해야 한다는 판결이 나왔다. 서울중앙지법 민사27단독 정현식 판사는 11일 주경복(62) 건국대 교수가 "불법적으로 이메일 압수·수색을 당했다"며 국가를 상대로 낸 손해배상 청구소송(2010가단407243)에서 "주 교수에게 700만원을 배상하라"며 원고일부승소 판결을 했다. 정 판사는 판결문에서 "주 교수의 범죄혐의와 관련한 이메일은 선거일로부터 몇 개월 전이거나 아무리 길게 잡아도 1년을

    1. 1
    2. 2
  • 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