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Legalinsight
  • Legaledu
  • 법률신문 판결큐레이션

    #쌍용양회 x

    판결큐레이션 리스트

    서울고등법원 2013나27840
    홍사승 쌍용양회 회장, '변호사비용 5억' 승소

    홍사승 쌍용양회 회장, '변호사비용 5억' 승소

    홍사승 전 쌍용양회 회장이 업무상 배임 혐의로 기소될 때 지급한 변호인 선임비용 수억원을 보험회사로부터 보상받을 수 있게 됐다. 쌍용양회는 2007년 3월 임원들을 상대로 한 소송이 있을 때 보험금 한도를 100억으로 한 회사임원배상책임보험 계약을 체결했다. 홍 전 회장은 2007년 12월 호반레미콘과 명성건설 등에 운영자금으로 1700억여원을 지원한 업무상 배임 혐의로 기소돼 2011년 파기환송심에서 236억여원 부분만 유죄로 인정됐다.홍 전 회장은 형사재판 변호인으로 서울고법 부장판사 출신의 개인 변호사, 법무법인 세종, 법무법인 태평양을 선임했다. 홍 전 대표는 이들 변호인단에 착수금과 성공보수금으로 총 6억3900만원을 지급했다. 홍 전 대표는 지난해 2월 한화손해보험에 변호사비용을 보험금으로 청구

    대법원 2010두17564

    법인세 면제 '주식액면초과액' 범위 좁힌 시행령 "무효"

    금융기관이 기업에 대출한 금액을 출자해 주식으로 전환할 때 법인세가 면제되는 주식발행 액면 초과액(발행가액-액면가액)의 범위를 제한한 법인세법 시행령은 무효라는 대법원 판결이 나왔다. 법인세법 제17조는 주식발행 액면초과액은 법인의 사업연도 소득산정시 익금에 산입하지 않도록 하고 있지만, 같은 법 시행령 제15조는 출자전환으로 주식을 발행하는 경우 주식의 시가가 액면가액 이상이고 발행가액 이하인 경우에는 시가에서 액면가액을 차감한 금액만 액면초과액으로 하고 있다. 대법원 전원합의체(주심 박보영 대법관)는 22일 (주)쌍용양회공업이 남대문세무서를 상대로 낸 법인세경정청구거부처분 취소소송 상고심(☞ 2010두17564)에서 원고승소 판결한 원심을 확정했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법인세법 제17조에서 말하는

    서울고등법원 2011누32326

    개발제한구역 내 건물 개축 동일한 규모 넘으면 위법

    개발제한구역 안에서 건축물의 개축은 동일한 용도와 규모로만 허용된다는 판결이 나왔다. 서울고법 행정2부(재판장 김창보 부장판사)는 최근 강모씨 등 주민 25명이 남양주시장을 상대로 "쌍용양회공업에 대한 레미콘공장 신설 승인을 취소해달라"며 낸 공장 신설승인처분 취소소송 항소심(2011누32326)에서 원고패소 판결한 1심을 취소하고 원고승소 판결을 내렸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구 개발제한구역법 제23조2항 제1호는 '건축물의 재축·개축 또는 대수선'에 해당하는 건축을 허가할 수 있다고 규정하고 있다"며 "이 규정에 따라 허가를 받아 할 수 있는 개축행위는 개발제한구역 지정 당시 이미 존재하고 있던 건축물 또는 공작물을 철거하고 그 위에 종전과 동일한 용도 및 규모로 건축물을 다시 축조하는 경우에 한한다

    서울지방법원 2000가합46707

    '퇴직금 받고 그룹 자회사로 옮겨 새 이력서 냈다면 근로승계 안돼'

    그룹내 자회사로 이직한 후 이직 전과 같은 사무실에서 같은 업무를 봤더라도 퇴직금을 수령하고 새 이력서를 자회사에 냈다면, 근로관계가 승계된 것으로 볼 수 없다는 판결이 나왔다. 서울지법 민사합의42부(재판장 조수현·趙秀賢 부장판사)는 6일 쌍용그룹내 (주)에스티엑스에서 명예퇴직한 이교승씨(54)가 이 회사를 상대로 낸 임금등 청구소송(2000가합46707)에서 원고 패소 판결을 내렸다. 재판부는 판결문에서 "이씨가 쌍용양회에서 피고회사로 옮기면서 쌍용양회에 사직서를 제출하고 자진해 퇴직금을 수령한 다음 피고회사와 새로 근로계약을 체결했다면 특별한 사정이 없는 한 전적에 대한 동의를 전제로 한 행동이라고 봐야 한다"며 "전적 전 회사에서의 근무기간을 포함시켜 직급과 호봉을 산정하거나 근무장소가 종전과

    1. 1
  • 페이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