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Legalinsight
  • Legaledu
  • 법률신문 한국법조인대관

  • 상시채용
  • 기사제보
  • 서비스 이용안내

    대관 등재 안내

    서비스 구매안내

    기사로 만나는 법조인

    법률신문 심층인터뷰

    [법조라운지 커버스토리] 온화한 ‘원칙주의자’ 강일원 前헌법재판관

    [법조라운지 커버스토리] 온화한 ‘원칙주의자’ 강일원 前헌법재판관

    "마라톤을 완주한 느낌입니다. 넘어지지 않아 뿌듯하고 나름대로 개인적으로는 한가지 성취를 이룬 것 같습니다." 통합진보당 위헌정당해산심판과 사상 첫 대통령 파면을 선고한 탄핵심판까지. 우리 사회와 헌법재판사(史)의 큰 획을 긋는 굵직굵직한 사건의 한가운데에서 판관(判官)으로서 중심을 잡으며 격동의 시기를 보낸 강일원(59·사법연수원 14기) 헌법재판관은 6년의 임기를 마친 퇴임 소회를 묻는 질문에 후련한 듯 미소를 지었다. 평생 법관으로 봉직한 그는 늘 무거운 책임감 속에 살았다. "이렇게 오래 공직에 있으리라고는 생각을 못했습니다. 헌법재판관이 되리라고는 감히 상상도 못했죠. 재판관으로 추천되었다고 처음 들었을 때 정말 막중한 책임감을 느꼈습니다. 이제 책임을 내려 놓게 돼 아주 시원하고 또 보람

    [법조라운지] 10代 여공에서 법조인으로… 김미애 ‘한올’ 대표변호사

    [법조라운지] 10代 여공에서 법조인으로… 김미애 ‘한올’ 대표변호사

    "역경을 이겨낸 힘이요? 늘 감사하면서 제가 받은 은혜를 사회에 다시 돌려주려는 의지에서 나오죠." '긍정의 힘'이 넘치는 그에게서 구김살을 찾아볼 수 없었다. 김미애(49·사법연수원 34기) 법무법인 한올 대표변호사 이야기다. 그는 포항의 작은 어촌마을에서 태어나 어려운 집안 형편 때문에 10대 때 여공으로, 잡화점 점원으로 생활전선에 뛰어들어야 했다. 그러나 배움의 끈을 놓지 않았고 늦깎이로 야간 법대에 진학했다. 그리고 사법시험 도전 4년만에 합격해 변호사가 된 입지전적인 인물이다. 가난한 삶의 애환과 세상의 부조리함을 누구보다 잘 알고 있지만, 그는 세상을 원망하거나 불평을 늘어놓지 않고 밝고 건강한 기운으로 주변을 감동시킨다. 변호사가 된 후에는 보호소년과 미혼모 등 사회적 약자에

    [인터뷰] 새내기임에도 법논리 탄탄… "풍부한 자료·치열한 토론 결실"

    [인터뷰] 새내기임에도 법논리 탄탄… "풍부한 자료·치열한 토론 결실"

    30일 열린 제3회 모의행정심판 경연대회에서 우승의 영광을 차지한 서울대 로스쿨 '동행'팀(사진)은 팀원 6명이 모두 1학년인데도 불구하고 탄탄한 법 논리를 선보이며 심사위원들로부터 극찬을 받았다. 이들은 풍부한 자료조사와 치열한 내부 토론이 우승의 원동력이 됐다고 강조했다.     30일 모의행정심판 경연대회에서 우승을 차지한 서울대 로스쿨 '동행' 팀원들이 시상식에서 화이팅을 외치고 있다. 왼쪽부터 이재익(28)·이어진(26)·이은노(30)·김보연(26)·이예지(24)·박유준(26)씨. -우승 소감은  =좋은 결과를 얻게 돼 매우 기쁘다. 특히 팀원들이 경연 주제를 놓고 인용과 기각 입장을 나눠서 준비했는데,

    [법조라운지 커버스토리] ‘탈북민 지원’ 20년… 유욱 태평양 NPO법센터장

    [법조라운지 커버스토리] ‘탈북민 지원’ 20년… 유욱 태평양 NPO법센터장

    한반도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 정착을 위한 남북정상회담과 북미정상회담이 잇따라 개최되며 화해 무드가 조성되고 있는 가운데 20여년째 묵묵히 탈북민을 도우며 남북문제 전문가로 활동해 온 변호사가 주목을 끌고 있다. 북한이탈청소년들과 북한이탈주민의 자녀들을 교육하는 '여명학교'의 공동설립자이자 탈북민의 정착을 돕는 '탈북민 취업지원센터'를 세운 유욱(55·사법연수원 19기) 법무법인 태평양 변호사가 주인공이다. 태평양 NPO(비영리단체, Non-Profit Organization)법센터장도 맡고 있는 그는 "탈북민은 내가 북한으로 가는 창(窓)"이라고 말한다. 탈북민 지원을 통해 쌓은 신뢰와 전문성을 바탕으로 국내 최고의 북한 관련 전문가로 명성을 떨치고 있는 유 변호사는 통일부 등 정부기관은 물론 현대아산 등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