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Legalinsight
  • Legaledu
  • 법률신문 한국법조인대관

    서비스 이용안내

    대관 등재 안내

    서비스 구매안내

    기사로 만나는 법조인

    법률신문 심층인터뷰

    [인터뷰] “전통적 노사문제 넘어 새 시대 노사이슈에 대응해야”

    [인터뷰] “전통적 노사문제 넘어 새 시대 노사이슈에 대응해야”

    "노동법 변호사들도 자신의 전문성 확보 등을 위해 시대 변화에 대응하는 노력이 필요한 시기 입니다."최근 대한변호사협회 노무변호사회 회장에 취임한 주완(62·사법연수원 15기·사진) 김앤장 법률사무소 변호사는 노동법 변호사들이 가장 중요하게 생각해야 할 현안으로 '시대 변화에 대응하는 전문성 확보'를 꼽으며 이같이 강조했다.   아직도 변호사의 도움 필요로 하는  소외 노동 층 존재 동국대부고와 서울대 법대를 졸업한 주 회장은 1985년 사법연수원 수료 후 대우그룹 사내변호사로 법조인으로서의 첫 발을 내디뎠다. 이후 노동부 자문변호사, 노동부 규제심사위원회 위원, 중앙노동위원회 자문변호사, 한국노총 자문변호사, 전국전력노조·전국택시노련 고문변호사 등을 거치며 약 30년간

    [인터뷰] “국제조약안 제정에 참고될 수 있는 한국법도 소개”

    [인터뷰] “국제조약안 제정에 참고될 수 있는 한국법도 소개”

    '국제법 전문가' 박기갑(64·사진) 고려대 로스쿨 교수는 2012년부터 유엔 국제법위원회(International Law Commission, ILC) 위원으로 활동하고 있다. 고(故) 지정일 한양대 교수에 이어 한국인으로서는 두 번째다. ILC는 1947년 설립된 UN 총회 부속기관이다. UN 총회가 국제법의 점진적 발전과 법전화(法典化)를 장려해야 한다고 명시한 UN 헌장 제4장 제13조에 근거해 만들어졌다. 34명의 위원으로 구성된 ILC는 해양법, 국가책임, 외교관계, 영사관계, 국가승계 관련 조약과 국제형사재판소 규정의 초안을 마련한다. 모두 국제법의 기초가 되는 작업들이다.      "위원으로 활동하면서 마무리한 주제로 '외국인 추방', '

    [법조라운지 커버스토리] 개혁추구 ‘사회참여형’ 형법학자 하태훈 형사·법무정책연구원장

    [법조라운지 커버스토리] 개혁추구 ‘사회참여형’ 형법학자 하태훈 형사·법무정책연구원장

    "형사·법무정책 연구의 새 장을 열겠습니다. 연구원의 '제2의 도약'을 이뤄 형사·법무정책을 뒷받침하는 통합적 싱크탱크로 자리매김 하겠습니다."   지난달 2일 취임한 하태훈(63·사진) 한국형사·법무정책연구원장의 말이다. 그간 '사회참여형 형법학자'로서 교단에서 학생들을 가르치며 세상에 개혁을 외쳐오던 그가 형사분야를 넘어 법무정책까지 연구영역을 확장한 연구원의 수장으로 새로운 도전에 나선다. 한국형사·법무정책연구원은 범죄 및 형사정책연구를 수행하기 위해 1989년 설립된 국책연구기관으로, 올해 한국형사정책연구원에서 명칭을 바꾸며 그동안의 형사영역에 더해 법무정책 연구까지 외연을 확장했다. 하 원장은 "변화의 출발점에 선 지금 안정적 정착을 최우선 과제로 삼아야 한다"며 "

    [인터뷰] 곽향기 서울 동작구의회 의원… “정치·법조계 서로 시너지 낼 수 있는 영역”

    [인터뷰] 곽향기 서울 동작구의회 의원… “정치·법조계 서로 시너지 낼 수 있는 영역”

      곽향기(37·변호사시험 3회) 서울 동작구의회 의원은 젊은 여성 법조인 출신으로 기초자치단체에서 풀뿌리 의정 활동을 펼치고 있다.로스쿨을 졸업한 뒤 서초동에서 로펌 변호사로 일하면서 국선변호사와 마을변호사, 서울지방변호사회 철거현장인권지킴이 등 공익활동도 꾸준히 해왔다. 한국여성변호사회 이사로도 활동하던 중 조현욱(55·사법연수원 19기) 조현욱(55·사법연수원 19기) 전 한국여성변호사회장의 권유로 2018년 제7회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서울시 동작 을 지역구의 비례대표로 출마해 정계 입문했다.     자치단체 활동이  변호사 업무에도 큰 도움  그는 "법체계나 법률용어들에 익숙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