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Legalinsight
  • Legaledu
  • 법률신문 뉴스

  • 상시채용
  • 기사제보
  • 국회,법제처,감사원

    '변호사 폭행 혐의' 한화 김동선씨 불기소 의견 검찰 송치

    강한 기자 strong@lawtimes.co.kr 입력 :
    글자크기 : 확대 최소
  • 인쇄
  • 메일보내기
  • 기사스크랩
  • 스크랩 보기
  • 경찰이 술에 만취해 대형 로펌 변호사들에게 막말을 하고 폭행한 혐의를 받았던 한화그룹 김승연 회장의 3남 김동선(28)씨 사건을 불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는 김씨의 폭행 및 모욕 혐의 사건을 '공소권 없음' 불기소 의견으로 검찰에 송치했다고 6일 밝혔다.


    김씨는 지난 9월 29일 새벽 1시께 서울 종로구의 한 술집에서 국내 한 로펌 신입 변호사 모임에 참석했다가 만취해 변호사들의 뺨을 때리고 머리채를 잡는 등 폭력을 행사한 것으로 알려졌다.


    대한변호사협회(협회장 김현)는 김씨를 검찰에 고발했고 서울지방변호사회(회장 이찬희)와 여성변호사회(회장 이은경) 등도 김씨에 대한 엄중한 처벌을 촉구하고 나섰다.


    서울중앙지검(지검장 윤석열)은 변협이 고발한 사건을 형사3부(부장검사 이진동)에 배당했다. 검찰은 사건을 직접 수사하지 않고 같은 사건을 수사중인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에 내려보내 수사를 지휘했다.


    한편 김씨는 사건이 언론에 보도되자 지난달 21일 그룹을 통해 "피해자들에게 엎드려 사죄하고 용서를 빌고 싶다"며 사죄 입장을 밝혔다. 김 회장도 "아버지로서 책임을 통감하며 무엇보다 피해자분들께 사과드린다"는 입장을 발표했다.


    최근 많이 본 기사

    리걸북스

    더보기

    리걸에듀

    리걸인사이트 TV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