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Legalinsight
  • Legaledu
  • 법률신문 뉴스

  • 상시채용
  • 기사제보
  • 대한법률구조공단

    법률구조공단 변호사 노조, 조상희 이사장 '노조법 위반 혐의'로 고소

    "이사장 비판 노조위원장 및 노조원 등에 보복성 인사" 주장

    이정현 기자 jhlee@lawtimes.co.kr 입력 :
    글자크기 : 확대 최소
  • 인쇄
  • 메일보내기
  • 기사스크랩
  • 스크랩 보기
  • 151065.jpg

     

    대한법률구조공단 변호사 노동조합이 조상희(59·사법연수원 17기) 이사장을 노조법 위한 혐의로 고소했다. 계약직 변호사 채용 등의 문제로 내홍을 겪었던 공단이 새로운 갈등 국면에 접어들었다.

     

    공단 변호사 노조는 25일 조 이사장과 함께 공단 간부 2명을 노동조합 및 노동관계조정법 위반 혐의로 고용노동부에 고소했다고 밝혔다.

     

    변호사 노조는 조 이사장이 지난달 23일 변호사 노조와 단체협약을 체결한 뒤 한달여 만에 자신을 비판한 노조위원장과 조합원, 평소 변호사 간담회 등에서 자신에 대해 비판적 의견을 개진했던 변호사들에 대해 5지망까지 기재하는 근무희망지를 고려하지 않은 의도적인 보복성 인사조치를 단행했다고 주장했다. 인사조치된 변호사 중에는 인사 대상자가 아닌 변호사도 포함된 것으로 전해졌다.

     

    변호사 노조는 또 조 이사장이 단체협상 진행 중이던 지난해 12월 노조 측이 경북 김천 공단 본부 인근에 조 이사장의 미국 투자이민 사실과 자녀들의 미국 영주권 취득 등의 사실을 비판하는 현수막을 설치하자 직원들을 시켜 무단으로 철거하기도 했다고 지적했다.

     

    앞서 변호사 노조와 공단 측은 최근까지 계약직 변호사 채용을 둘러싸고 갈등을 벌이다 극적으로 타협한 바 있다.



    리걸북스

    더보기

    리걸에듀

    더보기

    리걸인사이트 TV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