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Legalinsight
  • Legaledu
  • 법률신문 뉴스

  • 상시채용
  • 기사제보
  • 법조단체

    在日 민단, 법률구조공단 중앙지부 견학행사

    왕성민 기자 wangsm@lawtimes.co.kr 입력 :
    글자크기 : 확대 최소
  • 인쇄
  • 메일보내기
  • 기사스크랩
  • 스크랩 보기
  • 154533.jpg

     

    재일본대한민국민단(단장 여건이)이 15일 서울 서초구에 있는 대한법률구조공단 서울중앙지부를 방문해 법률구조 현장을 견학했다. 

     

    이번 방문은 민단 상담원의 전문성을 높이고 법률구조시스템을 정착시켜 재일동포의 법률복지를 향상시키기 위해 마련됐다. 

     

    김소부 재일민단 생활상담센터 소장 등 35명의 방문단은 각 팀별 사무실과 전화상담실, 개인회생·파산종합지원센터 등을 둘러보고, 지부 관계자를 상대로 질의응답하는 시간을 가졌다. 

     

    김 소장은 "공단의 재일동포에 대한 사랑과 관심을 확인할 수 있었다"며 "모국을 떠나 일본에서 생활하는 동포들에게 큰 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조상희(59·사법연수원 17기) 이사장은 "앞으로도 양 기관의 법률구조시스템의 협조체계를 더 강화해 재일동포를 위한 법률지원을 구체화할 수 있도록 도우겠다"고 밝혔다. 

     

    공단은 지난 2010년 민단과 '재일동포의 권익보호 및 법률복지 증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은 뒤, 민단 관계자의 법률구조 현장 방문·견학 행사를 적극 추진해오고 있다. 

     

    민단은 1946년 일본 도쿄 히비야에서 '재일조선거류민단'이라는 이름으로 창립됐으며, 약 50만명이 참여하는 최대 규모의 재일한국인 단체다.


    리걸북스

    더보기

    리걸에듀

    더보기

    리걸인사이트 TV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