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Legalinsight
  • Legaledu
  • 법률신문 뉴스

  • 상시채용
  • 기사제보
  • 법원

    서울회생법원·신용보증기금, '회생기업 M&A 활성화' 업무협약

    박미영 기자 mypark@lawtimes.co.kr 입력 :
    글자크기 : 확대 최소
  • 인쇄
  • 메일보내기
  • 기사스크랩
  • 스크랩 보기
  • 157105.jpg

     

    서울회생법원(원장 정형식)은 8일 서초동 청사에서 신용보증기금(이사장 윤대희)과 '회생기업 M&A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양 기관은 회생기업 M&A보증을 희망하는 기업을 발굴해 상호 추천하고, 신용보증기금은 법원이 추천하는 기업을 우선적으로 지원할 예정이다.


    지난 9월 도입된 회생기업 M&A보증 제도는 채무자 회생 및 파산에 관한 법률에 따라 회생절차를 진행중인 기업을 인수하는데 필요한 자금을 보증으로 지원하는 제도다. 지원 대상기업은 신사업 진출과 구조조정을 위해 회생기업 M&A를 추진중인 중소·중견기업으로 M&A 회생계획안에 반영된 회생기업 인수대금과 부대비용을 지원받게된다.


    정 법원장은 "이번 협약은 과다한 채무에 시달리는 기업들이 신속하게 회생을 해 재출발 할 수 있는 좋은 기회로 작용할 것"이라며 "회생기업을 인수하려는 측에서도 인수대금 마련에 어려움을 겪는 경우가 많아 M&A시장이 활성화되지 못하는 경우가 있는데, 이번 협약으로 M&A 시장의 활성화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리걸북스

    더보기

    리걸에듀

    더보기

    리걸인사이트 TV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