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Legalinsight
  • Legaledu
  • 법률신문 뉴스

    로펌

    법무법인 율촌, '2020 일자리 으뜸기업' 2년 연속 선정

    로펌 가운데 유일

    왕성민 기자 wangsm@lawtimes.co.kr 입력 :
    글자크기 : 확대 최소
  • 인쇄
  • 메일보내기
  • 기사스크랩
  • 스크랩 보기
  • 법무법인 율촌(대표변호사 윤용섭)이 '2020 대한민국 일자리 으뜸기업'에 2년 연속 선정됐다.

     

    163280.jpg


    고용노동부가 직접 주관하는 '일자리 으뜸기업 시상식'은 양질의 일자리를 제공해 고용창출에 기여한 기업이나 로펌 100곳을 선정해 시상하는 행사다.


    고용노동부는 △일자리 창출 실적 △결격 여부 조회 △현장실사 △노사단체 의견수렴 △선정심사위원회 심사 등 까다로운 절차를 거쳐 매년 으뜸기업을 선발하고 있다. 율촌은 장애인 및 신규 청년 고용에 앞정 선 공로를 인정받았으며, 로펌 중에서 일자리 으뜸기업에 선정된 곳은 율촌이 유일하다.


    율촌은 지난 2010년부터 장애인고용공단을 통해 중증 장애인을 추천받아 채용하고 복사·우편물 배송 업무에 투입하고 있다. 장애인에 대한 인식을 환기하고, 사회적 약자에 대한 일자리 창출에 적극 참여하겠다는 취지다.


    이밖에도 율촌은 간접고용 근로자의 직접 고용 확대 등 정부의 노동정책에 적극 동참해 높은 평가를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율촌 관계자는 "기업의 사회적 책임이라고 볼 수 있는 일자리의 질 향상 및 고용 안정화 노력을 인정받아 으뜸기업에 2년 연속 선정돼 기쁘다"며 "앞으로도 존중과 배려의 사내 문화를 발전시키는 한편, 좋은 일자리를 계속 창출하는 로펌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리걸북스

    더보기

    리걸에듀

    더보기

    리걸인사이트 TV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