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Legalinsight
  • Legaledu
  • 법률신문 뉴스

    로펌

    범현 법무법인 태평양 변호사, '원가분석사' 취득

    한수현 기자 shhan@lawtimes.co.kr 입력 :
    글자크기 : 확대 최소
  • 인쇄
  • 메일보내기
  • 기사스크랩
  • 스크랩 보기
  • 166287.jpg

     

    범현(48·사법연수원 30기·사진) 법무법인 태평양 변호사가 최근 국가공인 원가분석사 자격시험에 합격했다.

     

    원가분석사는 기획재정부로부터 정식 인가를 받은 원가 분야 유일의 국가공인 자격으로, 국가와 지방자치단체·민간 부문의 예산 수립과 집행을 위한 비용의 원가분석 및 산정으로 예산의 합리적 집행을 지원하는 계약·구매 행정실무 자격증이다.

     

    특히 건설 분야의 공사대금 청구소송 등에서는 법원이 원가분석사를 감정인으로 선정해 공사원가 산정 등의 업무를 처리하게 된다.

     

    범 변호사는 "코로나19로 시험이 일부 연기되기도 했지만 직접 업무와 연결되는 자격시험에 합격해 기쁘다"며 "공사대금 청구소송 등에서는 공사대금의 객관적 입증이 중요한데, 전문 자격을 취득한다면 감정서 해석에도 도움이 돼 고객들에게도 폭넓은 법률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리걸북스

    더보기

    리걸에듀

    더보기

    리걸인사이트 TV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