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Legalinsight
  • Legaledu
  • 법률신문 뉴스

    법무부, 검찰

    김가연·이아람 검사 등 5명 '2020 따뜻한 검찰인상' 수상

    이철우 수사관, 이용연 청원경찰, 김선경 사무원 등 포함

    박솔잎 기자 soliping@lawtimes.co.kr 입력 :
    글자크기 : 확대 최소
  • 인쇄
  • 메일보내기
  • 기사스크랩
  • 스크랩 보기
  • 대검찰청(검찰총장 윤석열)은 31일 소외된 이웃에게 선행을 해온 검찰공무원을 시상하는 '따뜻한 검찰인상' 수상자로 김가연(31·사법연수원 47기) 대전지검 논산지청 검사, 이아람(36·변호사시험 6회) 대구지검 포항지청 검사, 이철우 춘천지검 원주지청 수사관, 이용연 대구지검 경주지청 청원 경찰, 김선경 광주지검 사무원 등 5명을 선정해 시상했다.

     

    166979.jpg


    김 검사는 대학시절 '한국조혈모 세포은행 협회'에서 실시하는 '비혈연간 조혈모세포 기증운동'에 동참해 조혈모세포 기증을 서약하고 지난 2월 소아 혈액함 환자에게 조혈모세포를 이식해 생명을 구했다. 또 검사 게시판을 통해 소아암으로 치료받는 타청 직원의 자녀에게 혈액이 부족하다는 소식을 접한 후 혈소판 헌혈을 해 혈액을 전달하는 등 선행을 이어온 점을 높게 평가받았다. 이밖에도 피의자의 인권을 존중하는 사건 처리로 "진심을 들어주고 정당한 처분을 내려줘 감사하다"는 편지를 받기도 했다. 

     

    이 검사는 범죄피해로 생계에 어려움을 겪는 피해자의 사정을 접하고 피해자지원센터 등에 지원의뢰를 하는 등 적극적인 조치를 취했다. 또 구속으로 생계가 곤란해진 피의자의 가족에게 생활 안정 확보를 위한 긴급복지 등 협조를 의뢰하기도 했다.

     

    이 수사관은 민원인들의 이야기를 경청하며 친절하고 깊은 배려심을 보여줘 민원인으로부터 30여 차례 감사 인사를 비롯해 2회의 감사 편지, 클린콜 민원인 긍정의견 45건 등을 받았다. 


    이 청원경찰은 20여년 동안 불우이웃돕기 등 후원을 통해 나눔을 베풀었고 김 사무원은 검찰청에서 진행하는 청사 견학 프로그램에 특수학교 학생들이 참여할 수 있도록 일정을 조율하는 등 나눔과 배려 정신을 실천해왔다.

     

    대검 관계자는 "앞으로도 국민과 함께하는 자세로 검찰 본연의 업무를 성실히 수행하면서도 배려와 공감을 통해 지역 사회에 따뜻한 검찰의 모습을 보여준 구성원들을 '따뜻한 검찰인'으로 선정해 격려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대검은 2016년부터 대검 감찰위원회 심의를 통해 주변의 소외된 이웃에게 세심한 배려와 공감을 보여주고, 남몰래 선행활동을 해온 검찰공무원 중 5명을 선정해 격려하는 '따뜻한 검찰인상' 제도를 마련해 시행하고 있다.


    대검은 일선 검찰청 추천과 2020년 '미담과 칭찬' 사례 등을 통해 선정된 후보자 20명에 대해 사전심사와 대검 감찰위원회 심의를 거쳐 검찰 본연의 업무를 성실히 수행하면서도 이해와 공감, 선행과 친절을 보여준 5명을 최종 선정했다.


    리걸북스

    더보기

    리걸에듀

    더보기

    리걸인사이트 TV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