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Legalinsight
  • Legaledu
  • 법률신문 뉴스

    로펌

    법무법인 대륙아주, 이정란 신임 대표변호사 취임

    홍윤지 기자 hyj@lawtimes.co.kr 입력 :
    글자크기 : 확대 최소
  • 인쇄
  • 메일보내기
  • 기사스크랩
  • 스크랩 보기
  • 176118.jpg

     

    법무법인 대륙아주(대표변호사 이규철)는 26일 서울 강남구 역삼동 대륙아주 사무실에서 이정란(41·사법연수원 37기) 신임 대표변호사의 취임식을 열었다. 정성태(56·22기) 대표변호사의 이임식도 함께 진행됐다.

     

    2020년 대표변호사로 취임했던 정 대표변호사는 이임사에서 "대륙아주는 현재 변화의 변곡점에 있으며, 큰 변혁의 시대를 이끌어갈 리더는 누가 되어야 하는지에 대한 고민이 많았던만큼 이정란 대표변호사의 취임을 통해 해결할 수 있으리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 신임 대표변호사는 "15년 전 변호사 업무를 시작하면서, 소위 잘나가는 전관 출신 변호사도 아니고, 서울대를 졸업한 사람도 아니고, 남성 변호사도 아니기 때문에 이러한 자리에서 인사드리게 될 줄은 꿈에도 몰랐다"며 "성공하는 사람이 갖춘 세 가지 중 '네트워크'가 있는데, 우리 법인 구성원이 서로에게 끈이 되어주는 조직을 만들면 더 발전된 법인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대표직은 공정거래 분야 외에 행정 업무를 더 맡는 것으로 여기고, 공론화될 수 있는 업무와 다양한 고민을 하며 대표로서의 소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대형로펌 사상 첫 40대 여성 등기 대표변호사 자리에 오른 이 대표변호사는 공정거래 분야에서 뛰어난 성과를 보여온 전문가다.

     

    오광수(61·18기) 대표변호사와 정진규(76·5기) 명예대표변호사는 이날 격려사와 축사를 통해 "유리천장이 높고 보수적인 법조계에서 이 대표변호사의 취임은 주목할 만한 일이며, 사회의 긍정적인 변화를 보여주는 기회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리걸북스

    더보기

    리걸에듀

    더보기

    리걸인사이트 TV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