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Legaledu
  • 법률신문 뉴스

    대한변호사협회

    제52대 대한변호사협회장 김영훈 변호사

    홍수정 기자 soojung@lawtimes.co.kr 입력 :
    글자크기 : 확대 최소
  • 인쇄
  • 메일보내기
  • 기사스크랩
  • 스크랩 보기

  • 184612.jpg

     

    제52대 대한변호사협회장에 김영훈(59·사법연수원 27기) 변호사가 당선됐다.

    김영훈 후보는 16일 열린 제52대 대한변호사협회장 선거에서 총 3909표(13일 조기투표 포함)를 얻어 당선했다. 전체 유권자 2만 7289명 중 14.3%, 전체 유효투표수인 1만 137표 중 38.6%의 지지를 얻었다. 김 후보는 다음달 열리는 대한변협 정기총회에서 새 협회장으로 취임한다. 


    184612_0.jpg


    이번 선거에서는 기호 1번 김영훈 후보, 기호 2번 안병희(61·군법무관 7회) 후보, 기호 3번 박종흔(57·31기) 후보 등 세 후보가 맞붙었다.

    안 후보는 3774표를 얻었다. 유권자의 13.8%, 유효투표수의 37.2%에 해당한다. 박 후보는 2454표를 얻었다. 유권자의 9%, 유효투표수의 24.2%에 해당한다.

    이번 대한변호사협회장 선거는 전국 유권자 2만 7289명 중 1만 324명이 참여(무효표 181표, 기권 6표 포함)해 37.8%의 투표율을 기록했다. 직선제가 시작된 2013년 이후 역대 최저 투표율이다. 13일 실시된 조기투표 투표율도 역대 최저인 18.5%를 기록했다.

     


    리걸에듀

    더보기

    섹션 칼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