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Legalinsight
  • Legaledu
  • 법률신문 뉴스

    기획기사

    [창간 70주년 축사] 추미애 법무부장관 "선진 법률문화 이끌어가야"

    입력 :
    글자크기 : 확대 최소
  • 인쇄
  • 메일보내기
  • 기사스크랩
  • 스크랩 보기





  • 166146.jpg

    법률신문 창간 70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립니다. 아울러 수준 높은 법률 정보와 지식을 전달하기 위해 한결같이 노력해주신 이영두 대표님과 법률신문 관계자 여러분께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 


    1950년 12월, 전쟁의 혼란 속에서 법률신문의 창립자들은 정의와 공평, 평등이라는 기치 아래 ‘법치에 기반한 민주사회’를 꿈꾸었습니다. 그 꿈은 70년이라는 시간을 통해 국내외 판례와 학설, 사회 각 분야의 법률 실무 동향을 알기 쉽게 설명해주는 법률 전문지로 성장하였고, 지금도 국민과 가까운 법, 국민과 친근한 법무행정을 만드는데 크게 기여하고 있습니다.

    70년 전 법률신문의 꿈은 법무부의 꿈과 다르지 않습니다.

    법 앞에 만인이 평등하고 법 위에 권력이 군림해선 안 된다는 법치의 근간 아래 법무부는 검찰뿐만 아니라 출입국, 보호관찰, 교정 등 법무행정 전 분야에서 인권 수호의 마지막 보루가 되고자 합니다. 국민 여러분의 존엄을 지키는데 모든 행정력을 쏟아부어 ‘인권의 법무부’로 거듭나는 근본적 변화를 만들어내겠습니다.

    공정과 개혁을 향한 시대적 요구는 법무부만의 힘으로 이뤄낼 수 없습니다. 법률신문의 아낌없는 지원과 격려, 애정 어린 충고가 그 어느 때보다 필요한 순간입니다. 앞으로도 법률신문이 사회의 최전방에서 선진 법률문화를 이끌고 법치를 향한 믿음을 나누는데 큰 기여를 해주실 것으로 기대합니다.

    다시 한번 창간 70주년을 축하드리며, 법률신문의 무궁한 발전을 기원합니다.


    법무부장관   추 미 애


    리걸북스

    더보기

    리걸에듀

    더보기

    리걸인사이트 TV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