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Legalinsight
  • Legaledu
  • 법률신문 뉴스

    법원

    서울회생법원, 법관·직원 전문성 강화 '워킹런치·회계강의'

    신지민 기자  shinji@lawtimes.co.kr 입력 :
    글자크기 : 확대 최소
  • 인쇄
  • 메일보내기
  • 기사스크랩
  • 스크랩 보기
  • 서울회생법원(원장 이경춘)은 17일 소속 법관과 직원의 직무 전문성 강화를 위해 워킹런치(Working Lunch)와 회계강의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워킹런치는 전문성 강화는 물론 소통 활성화를 위한 프로그램이다. '세상을 바꾸는 시간 15분' 등의 미니 프리젠테이션 강연프로그램과 전문가 간담회를 결합한 형식으로 구성된다. 회생법원 법관 전원이 3~4주 단위로 월요일 또는 수요일 점심 시간에 샌드위치 등 간단한 점심을 함께 하면서 진행한다. 


    회계강의는 21일부터 다음달 27일까지 매주 화요일과 목요일, 오후 12시10분부터 90분간 진행된다. 법관은 물론 회생·파산 사건 관리감독 및 조사업무 담당자, 참여관, 실무관 등 전 직원이 수강할 수 있다.


    회생법원 관계자는 "첫 회생·파산 전문법원인 서울회생법원은 최고의 도산전문법원을 목표로 하고 있다"며 "전문성 강화프로그램의 시행은 법관 및 직원의 전문성을 높이는 한편 채무자, 채권자, 신청대리인 등 이해관계자들로 하여금 법원의 절차진행과 실체판단에 대한 신뢰를 증진시킬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최근 많이 본 기사

    리걸북스

    더보기

    리걸에듀

    리걸인사이트 TV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