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Legalinsight
  • Legaledu
  • 법률신문 뉴스

  • 상시채용
  • 기사제보
  • 법조단체

    서산시의회, 제239회 임시회 개회

    2019년 업무보고 및 승인안 3건 논의

    입력 :
    글자크기 : 확대 최소
  • 인쇄
  • 메일보내기
  • 기사스크랩
  • 스크랩 보기
  • 149961_1.jpg

    서산시의회(의장 임재관)는 9일 본회의를 열고 제239회 임시회를 개회했다.


    시의회는 이번달 15일까지 7일간의 일정으로 열리는 이번 임시회 기간 중 집행부 각 실과로부터 2019년도 업무보고를 받고 올 한해 시책 추진 방향에 대해 확인할 예정이다.

    임시회 기간 중 상임위원회를 열어 △종합운동장 주변 족구장 및 배구장 건립사업<체육진흥과> △도로시설 관리소 이전·신축사업<도로과> △사유재산 기부채납<산림공원과> 등 3건의 승인안을 처리할 예정이다.

    9일 제1차 본회의에서는 안원기 의원과 이연희 의원이 5분자유발언을 했다.

    안원기 의원은 불법·무단 감금, 인권유린 등이 자행된 서산개척단 사건의 조속한 진상규명을 요구하는 한편 정부차원에서 개척단 피해자들에게 합당한 보상을 해 줄 것을 촉구했다.

     

    149961_2.jpg


    이연희 의원은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더불어 함께하는 서산시를 위해 종합운동장 주변 토지 매입 후 행정절차를 선행해 장애인 체육관 및 체육회관의 토대를 마련해 줄 것을 촉구했다.

    임재관 의장은 개회사를 통해 “집행부는 새롭게 개편한 조직을 중심으로 시민본위의 행정과 어려운 경제상황을 감안한 예산 적기집행에 각별히 노력해 달라”며 “동료 의원님들도 각종 시책 추진에 있어 시민의 뜻이 제대로 반영되었는지, 방향은 올바르게 세워졌는지 꼼꼼히 살피고 생산적인 대안을 제시해 달라”고 당부했다.


    리걸북스

    더보기

    리걸에듀

    더보기

    리걸인사이트 TV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