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Legaledu
  • 법률신문 뉴스

    로펌

    법무법인 대륙아주, 美 워싱턴 D.C 사무소 개소

    국내 로펌 첫 워싱턴 D.C 진출

    임현경 기자 hylim@lawtimes.co.kr 입력 :
    글자크기 : 확대 최소
  • 인쇄
  • 메일보내기
  • 기사스크랩
  • 스크랩 보기
  • 179077.jpg


    법무법인 대륙아주(대표변호사 이규철)
    는 26일(현지시각) 미국 워싱턴DC 메이플라워 호텔에서 워싱턴 사무소 개소식을 개최했다. 국내 로펌 가운데 워싱턴DC에 사무소를 낸 것은 대륙아주가 처음이다.


    이날 개소식에는 미국 파트너 및 정재계 인사, 지상사 대표, 주미 한국 대사관 주요 인사 등 100명 이상이 참석했다.

     

    대륙아주는 미국 워싱턴DC에 자문사(D&A Advisory, Inc.)를 설립해 현지 상황에 맞는 비즈니스 모델을 발굴하고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워싱턴DC 사무소는 법인 설립 절차를 마친만큼, 본격적인 업무에 바로 들어갈 예정이다.

     

    179077_1.jpg

     
    사무소는 △한국-미국간 인바운드·아웃바운드 업무 발굴 및 서비스 제공 △한국 기업의 미국 진출이나 현지 적응에 필요한 다양한 형태의 자문 △방산, 보안 등 미국 시장에 특화된 비즈니스 모델 발굴 및 서비스 제공 △한반도 정세 변화시 미국 정부와의 파트너십을 통한 기회요인 확보 등의 업무를 진행한다.


    대륙아주 워싱턴DC사무소는 워싱턴DC 인근 버지니아 맥클린 지역에 마련됐다. 앞서 대륙아주는 2020년부터 워싱턴DC 진출을 위한 현지 시장조사를 진행했다.

     


    리걸에듀

    더보기

    섹션 칼럼